메뉴 건너뛰기

주일2부예배

조회 수 148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2020. 01. 26. 예사랑 강단(오후-훈련) 메시지 : 양육훈련(22) 영접 (요1:12)

 - 영상 : https://youtu.be/iVFD0ahljnU

 - 영상 다운로드 : https://www.ssyoutube.com/watch?v=iVFD0ahljnU

 - 실시간 예배 : 

 

1. 영접의 의미를 알아야 합니다.

 (1) 영접이란 무엇입니까?

   ① 영접은 반갑게 맞이하여 모신다는 뜻입니다.

   ② 예수님께서 지금 내 마음의 문 밖에서 노크하고 있습니다(3:20).

   ③ 마음의 문을 활짝 열고 예수님을 나의 주인으로 모셔드리면 됩니다.

 (2) 영접할 때 일어나는 일이 있습니다.

   ① 예수님께서 성령을 보내사 지금 나와 함께 하십니다(고전3:16).

   ② 왕이 움직이면 신하와 군인들이 움직이듯이 하늘군대가 동원됩니다(1:14).

   ③ 그동안 주인 행세를 했던 마귀는 떠나갑니다(12:29).

 (3) 매일 영접기도에 도전해보세요.

   ① 단한번의 믿음의 영접 기도로 구원은 확정됩니다.

   ② 하지만 수시로 영접 기도문을 읽으며 기도하면 확신이 더 생깁니다.

   ③ 모든 입으로 예수 그리스도가 주인임을 고백해야 됩니다(2:11).

 

 

2. 매일 주인 고백을 통해 창3장의 흔적을 없애야 합니다. (3가지 병)

 (1) 까병 : 죽을까? 될까? 가능할까? 그럴까?

   ① 하나님께서는 반드시 죽으리라고 말씀하셨습니다(2:16-17).

   ② 그런데 하와는 죽을까 하노라며 하나님의 말씀에 의심했습니다(3:3).

   ③ 이때 마귀가 결코 죽지 아니하리라고 속였습니다(3:4).

   ④ 까병은 말씀을 의심하는 병입니다. 의심하면 마귀에게 속습니다.

 (2) 척병 : 괜찮은 척, 좋은 척, 행복한 척, 은혜 받은 척

   ① 결국 말씀을 의심하고 말씀에 불순종한 죄를 지었습니다(3:6).

   ② 이후로 영적인 눈은 어두워지고, 육신의 눈만 밝아졌습니다(3:7).

   ③ 이때부터 자기 자신의 문제를 무화과나무 잎으로 숨겼습니다(3:7).

   ④ 무화과나무 잎으로 문제를 가리고 괜찮은 척 했습니다.

   ⑤ 모든 사람은 창3장 이후로 자기 자신의 문제를 숨기고 살아갑니다.

 (3) 탓병 : 누구 탓, 환경 탓, 부모 탓

   ① 아담은 아내 하와를 보며 최고로 멋진 사랑 고백을 했었습니다(2:23).

   ② 하지만 창3장 사건 이후부터 아내 탓을 하기 시작했습니다(3:12).

   ③ 3장 이후부터 사람과 사람, 나라와 나라가 서로 탓을 하며 싸웁니다.  

 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552 09년 10월 11일 [오후] 충만한 수가 들어오기까지 (롬11:25-27) 관리자 2009.10.11 3234
551 09년 10월 18일 [오후] 하나님의 긍휼 (롬 11:31-36) 관리자 2009.10.18 3258
550 09년 10월 25일 [오후] 하나님의 기뻐하고 온전하신 뜻 (롬 12:1-3) 관리자 2009.10.25 2924
549 09년 10월 4일 [오후] 이방인의 구원 (롬11:13-24) 관리자 2009.10.04 3968
548 09년 11월 15일 [오후] 복음 가진 자들의 애국과 기도 (롬13:1-7) 관리자 2009.11.20 2715
547 09년 11월 1일 [오후] 우리에게 주신 은혜대로 (롬12:1-13) 관리자 2009.11.01 2886
546 09년 11월 22일 [오후] 율법의 완성 (롬13:8-10) 관리자 2009.11.22 2655
545 09년 11월 29일 [오후] 자다가 깰 때 (롬13:11-14) 관리자 2009.11.29 2519
544 09년 11월 8일 [오후] 복음가진 자의 능력 (롬12:14-21) 관리자 2009.11.08 2447
543 09년 12월 06일 [오후] 기도를 가르쳐라 관리자 2009.12.06 2536
542 09년 12월 13일 [오후] 형제를 비판하지 말라 (로마서 14:1-12) 관리자 2009.12.13 2521
541 09년 12월 20일 [오후] 부딪힐 것, 거칠 것을 두지 말라 (로마서 14:1-12) 관리자 2009.12.20 2380
540 09년 12월 27일 [오후] 선을 이루고 덕을 세우라 (로마서 15:1-13) 관리자 2009.12.27 2488
539 09년 9월 13일 [오후]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는 구원을 얻으리라 관리자 2009.09.13 3641
538 09년 9월 20일 [오후] 생각지 않은 곳에 응답하시는 여호와 관리자 2009.09.20 3198
537 09년 9월 27일 [오후] 하나님이 남겨두신 자 (롬11:1~12) 관리자 2009.09.26 3331
536 09년 9월 6일 [오후] 믿을 때에 나타나는 것 (롬 9:30-33) 관리자 2009.09.07 3455
535 10년 01월 03일 [오후] 제사장직분 (롬15:14-21) 관리자 2010.01.03 2689
534 10년 01월 10일 [오후] 새 축복 (마1:23) 관리자 2010.01.10 2381
533 10년 01월 17일 [오후] 바울의 로마방문계획과 우리의 전도계획 (롬 15:22-23) 관리자 2010.01.17 2636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28 Next
/ 28
위로